“선교현장의 기본은 ‘선교사 가정’…어떻게 건강해지나”

‘선교사 가정에 대한 책무’ 출판 기념 인터뷰

기사입력 :2013-11-24 08:25
  • 확대
  • 축소
  •  
book.jpg새로운 선교사를 보내는 일만큼 기존 선교사가 건강한 사역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역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선교 현장의 기본인 선교사 가정이 건강해야 사역의 열매도 건강하기 때문이다. 25일 발간되는 ‘선교사 가정에 대한 책무’(두란노 출판)는 건강한 선교사 가정을 만들기 위해 선교사 개인뿐 아니라 파송단체, 후원교회 등이 함께 안고 가야 할 책무를 12개의 한국 및 서구 선교사 가정의 사례연구와 응답을 중심으로 소개한다.

‘선교사 가정에 대한 책무’ 출판기념회는 25일 오후 7시 온누리교회 서빙고성전 한동홀에서 진행된다. 이를 위해 해외사역연구센터(OMSC) 전원장 조나단 봉크 박사, 현원장 넬슨 제닝스 박사, OMSC 국제교회관계 대표 김진봉 선교사 등이 방한하고, 한국세계선교협의회 대표회장 강승삼 목사, 온누리교회 이재훈 담임목사 등이 참석해 순서를 맡을 예정이다. 참석자 중 선착순 2백 명에 한해 1권씩 증정한다.

다음은 책이 출판되기까지 감수를 맡은 한국선교연구원(KRIM)과 인터뷰 내용.

책 제목 ‘선교사 가정에 대한 책무’는 무엇을 의미하는가.

-가장 기본적인 선교현장은 선교사 가정이다. 건강한 선교사 가정을 만들기 위해 가족 구성원 간 헌신과 책임뿐 아니라 파송단체, 후원교회가 져야 할 책임을 말한다.

책에서 다루는 주요 내용은 무엇인가.

-이 책은 지난 6월 미국 뉴헤이븐에 소재한 OMSC에서 열린 제2차 한국글로벌선교지도자포럼(KGMLF)의 결과물로, 2011년 제1차 KGMLF의 결과물인 ‘선교책무: 21세기 한국과 북미 선교 연구’(생명의 말씀사 출판)보다 심층적인 사례연구집이다.

먼저 선교의 가정적 책무에 대한 성서적 기초를 예배소서에서 찾아 소개하고 있다. 또 돌봄에 초점을 두고 선교사 부부의 정신건강, 선교사 자녀 양육, 은퇴 선교사의 삶까지 어떻게 효과적으로 돌봄을 지원할 것인지 다뤘다. 이는 파송단체, 후원교회가 현장 선교사들의 어려움을 이해하며 자신들의 선교전략을 평가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다. 한국교회가 모델로 삼을만한 선교적 교회들의 사례들도 들어있다. 이밖에 KRIM 원장 문상철 박사의 ‘선교사 자녀들의 교육적 필요’를 비롯해 김진봉 선교사의 ‘한국선교사 은퇴 설문조사’, 도나 카이저 교수의 ‘제3문화의 아이들’에 대한 보충자료도 실었다.

최근 미래 선교자원으로서 한국 선교사 자녀들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 이 책에서는 선교사 자녀를 위해 어떤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하는가.

-선교사 자녀들은 준비된 선교의 인적자원이다. 지금의 다중문화적 상황에서 선교사 자녀의 기독교적 정체성과 올바른 가치관 형성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이 책은 말한다. 또 부모 선교사들이 선교현장에서의 곤경, 고난에 대해 부정적 시각을 극복하고 발전을 위한 창조성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 부모 선교사들의 선교에 대한 헌신의 마음이 귀중한 유산이 될 수 있도록 말이다.

이 책이 파송단체, 한국교회에 어떤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나.

-이 책은 이론서가 아니다. 선교단체와 파송교회가 오랫동안 직면하고 고심해 온 다양하고 실제적인 문제들을 제시하고 선교사들이 직접 경험한 사례와 그에 대한 반응들을 볼 수 있는 좋은 자료다. 이 책은 현대 세계선교에 큰 기여를 한 한국교회가 앞으로 충실한 선교의 결과들을 얻기 위해 선교사 가정에 주목하여 과거 한국선교를 평가하고, 새로운 멤버케어 전략을 세우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선교사역과 교회는 결코 분리될 수 없다. 한국교회는 선교사들에 진정한 관심을 가지면서 선교적 교회로 나아갈 수 있다.

이 책이 나오기까지 어떤 사람, 단체들이 참여했나.

KRIM은 제2차 KGMLF에서 발표된 26명의 기고자들의 논문, 응답들을 일부 번역하고 원고 교정 및 감수를 맡았다. 출판은 두란노가 맡았다. 책은 한국어와 함께 영어로도 출판된다. 영어책의 편집은 미국 선교학술지인 국제선교연구지(IBMR)의 선임 부편집장 드와이트 베이커 박사와 그의 팀이 담당했다.

이지희 기자 jsowuen@gmail.com

 

 

번호
2314 교계/선교 중국 정부 공인 교회 목회자 성도 20여 명 체포 2013-11-27
중국 중부 지역에서 정부 공인 교회의 지도자와 신도 20여 명이 체포됐다.허난성 푸양시의 한 교회에서는 16일 목회자인 장 샤오지에가 경찰에 체포됐으며, 13일부터 교회 신도 20여 명이 끌려갔다고 체포된 목회자의 아내와 가족...  
2313 교계/선교 ‘선교사 가정에 대한 책무’ 출판감사예배 imagefile 2013-11-27
25일 온누리교회 한동홀에서는 ‘선교사 가정에 대한 책무’ 출판감사예배가 드려졌다.해외사역연구센터(Overseas Ministries Study Center, OMSC), 한국선교연구원(KRIM), 온누리교회가 공동주최한 이날 예배에는 70여 명의 선교지도...  
2312 교계/선교 ‘한국 선교사 가정들은 어디로 향하고 있나’ imagefile 2013-11-27
목회자의 건강한 가정생활은 성공적인 사역과 그 사역을 지탱케 하는 힘이라 할 수 있다. 2004년 커버넌트 신학대학원은 목회자들이 사역에서 생존하고 성장하는 방안을 찾기 위해 개최한 ‘목회자들의 고위급 회의’에서 성공적인...  
2311 교계/선교 노인 인구 증가하는 中 “교회가 사회복지에 기여해 달라” imagefile 2013-11-26
중국 정부가 사회복지 실현에 중국교회가 적극 기여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오픈도어선교회가 최근 밝혔다.중국 정부 지도자들은 최근 베이징에서 향후 10년 간 경제, 정치적 어젠다(agenda·의제)를 논의하는 회의를 개최하고, 향후 ...  
2310 교계/선교 한기축연, 추수감사 축구선교축제 진행 imagefile 2013-11-26
한국기독교축구선교연합회(이하 한기축연)는 25일 기흥레스피아 축구장에서 한 해 사역을 마무리하며 ‘추수감사 축구선교축제’를 개최했다.이번 축제에는 목회자와 평신도 선수들로 구성된 6개 축구선교팀이 참여하여 친선경기를 펼쳤으...  
2309 교계/선교 ‘바이블 웨이’ 출판감사예배 진행 imagefile 2013-11-26
한국컴퓨터선교회(KCM)는 25일 경기도 산본 주앙교회에서 KCM 대표 이영제 목사가 저술한 ‘바이블 웨이’ 출판감사예배가 드려졌다.이날 예배는 코어코칭연구소 소장 선종욱 목사의 사회로 인천숭의감리교회 이선묵 목사의 기도, 21...  
2308 교계/선교 마인드맵·지도 등으로 성경 이해 돕는 ‘바이블 웨이’ 출판 imagefile 2013-11-26
성경을 누구나 한 눈에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 성경강의 교재가 나왔다.한국컴퓨터선교회(KCM) 대표 이영제 목사는 ‘바이블 웨이(The Way of the Bible)’를 출판하고, 25일 오전 경기도 산본 주앙교회에서 출판감사예배를...  
2307 교계/선교 “MK 사역은 한국교회, 한국선교계가 함께 풀어야 할 과제” imagefile 2013-11-25
”선교사 자녀(Missionary Kids, 이하 MK) 사역은 가장 중요한 사역이지만 가장 변방에 머물러 있는 사역입니다. 한국교회, 한국선교계가 함께 MK 문제를 풀어갈 때 MK 사역의 새 장(場)이 열릴 것입니다.”MK 멤버케어를 하고 있...  
교계/선교 “선교현장의 기본은 ‘선교사 가정’…어떻게 건강해지나” imagefile 2013-11-24
새로운 선교사를 보내는 일만큼 기존 선교사가 건강한 사역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역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선교 현장의 기본인 선교사 가정이 건강해야 사역의 열매도 건강하기 때문이다. 25일 발간되는 ‘선교사 가정...  
2305 교계/선교 선교한국 파트너스 ‘어떤 선교사를 보낼 것인가’ imagefile 2013-11-21
19일 선교한국 파트너스 사무실에서는 ‘어떤 선교사를 보낼 것인가’ 포럼을 개최했다. 30여 명의 선교단체 대표, 동원담당자, 지역교회 선교사 파송책임자, 선교사 등이 참여한 이번 포럼에서는 선교사의 영적, 인격적 성숙함과 ...  
목록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