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검색어 : 선교 한국 KWMC KWMA
세계시각 : 

하나님의 뜻을 알고자 기도하며 그 뜻을 행하라

하나님의 뜻에 따른 기도

기사입력 :2018-06-30 15:04
  • 확대
  • 축소
  •  

기도
▲하나님의 뜻에 따른 또 다른 기도는 다른 사람들의 구원에 우선적인 관심을 가지고 기도하는 것이다. 이렇게 하는 것은 우리의 기도 생활에 하나님의 계시된 뜻을 적용하는 한 가지 분명한 길이다. ⓒNaassom Azevedo on Unsplash
우리가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구한다는 것은 하나님에 대한 신뢰의 증거이기 때문에, 하나님은 항상 기꺼이 그분의 뜻을 우리에게 확인해 주신다. 어떤 사람은 기드온이 양털을 놓고 하나님의 뜻에 대한 확인에 재확인을 요구한 것이 죄라고 한다. 그러나 하나님은 기드온이 구한 대로 정확히 응답해 주셨다!

우리가 진정으로 필요해서 이러한 것을 구하는 데는 아무 잘못이 없다. 그러나 우리가 하나님께 특정한 뜻을 확인해 주시기를 구할 때, 우리에게 그 뜻에 기꺼이 순종할 의사가 있는지 확실히 하는 것이 지혜로운 태도이다. 만약 우리가 확인을 구한다고 하면서 실은, 일을 미루려는 마음을 품고 있다면, 이는 일관성이 없는 행위이다. 만약 확신이 없다는 핑계로, 앞서 말했던 "나는 다른 여성과 사랑에 빠졌기 때문에 그녀와 결혼하기 위해서 아내와 이혼할 생각입니다. 하나님이 원하지 않으신다면 나에게 신호를 보내주시기를 기도하고 있습니다"라고 한 남자처럼 죄를 지으려 한다면 우리는 큰 문제에 빠진 것이다. 하나님의 뜻을 알고자 기도하며, 그 뜻을 행할 때 비로소 성령은 우리의 생각과 행동을 인도하실 것이다.

"만일 그것이 당신의 뜻이라면..."이라는 기도는 결코 하지 말라. 이와 같은 기도는 효력이 없을 것이다. 많은 사람이 이러한 기도가 성경적 모범을 따르는 것으로 생각하지만, 실은 하나님께 모욕이 되는 것이다! 이런 기도를 하면 하나님은 우리에게 다음과 같이 말씀하신다. "그런 식으로 말하는 것은 듣기 싫다! 너는 내 뜻을 알 만큼 나를 알지 못한단 말이냐? 네가 나를 모른다면, 내가 너에게 무엇을 주어야 할 이유가 없지 않으냐?"

그러나 그리스도인들은 오래 전부터 이런 식으로 기도하고 있다. 그 이유는 무엇인가? 그들은 앞뒤 문맥을 고려하지 않고 한 구절만을 따서 그리스도인의 운명론에 편리하게 들어맞는 교리를 구축했기 때문이다. 그 구절은 야고보가 사업 전략 단계에서 성공을 뽐내는 사람을 책망한 내용의 일부이다. 야고보는 그런 사람들에 대하여 요컨대 다음과 같이 말한다. "너희가 내년까지 살아 있을지는 모르는 일이다. 그런데 너희가 앞으로 얼마나 더 부요해질 것인가에 대하여 자랑하느냐? 너희는 '주님의 뜻이라면, 내년에 우리가 이것 또는 저것을 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해야 한다"(약 4:15). 이런 사람들은 분명 솔로몬의 말씀을 잊은 것이다. "너는 내일 일을 자랑하지 말라 하루 동안에 무슨 일이 날는지 네가 알 수 없음이니라"(잠 27:1).

야고보는 두 가지 이유로 그 사람들을 책망하고 있다. 하나는, 알 수 없는 것에 대해 자랑하는 그들의 교만 때문에, 또 하나는, 하나님의 뜻을 고려하지 않는 그들의 오만함 때문이다. 하나님은 우리에게 부자가 되라거나 성공하라고 하신 적이 전혀 없으며, 실제로 그분이 우리에게 반복하여 말씀하신 것은, 이 세상의 일시적인 즐거움과 보화를 추구하는 일에 사로잡히지 말라는 것이다. 이 사업가들이 하나님에 대해 제대로 알고 있었더라면, 다른 태도를 가졌을 것이다. 자기들의 어리석은 계획을 교만하게 자랑하는 대신 겸손하게 하나님의 뜻을 행하려고 노력했을 것이다. 이것은 하나님이 우리가 실패하기를 바라신다는 뜻이 아니다! 하나님은 우리가 좀과 녹으로 못 쓰게 되는 것을 바랄 것이 아니라 하나님을 구하라고 사시는 것뿐이다.

하나님의 뜻에 따른 또 다른 기도는 다른 사람들의 구원에 우선적인 관심을 가지고 기도하는 것이다. 이렇게 하는 것은 우리의 기도 생활에 하나님의 계시된 뜻을 적용하는 한 가지 분명한 길이다. "측량할 수 없는 그리스도의 풍성을 이방인에게 전하게 하시고 영원부터 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 속에 감취었던 비밀의 경륜이 어떠한 것을 드러내게 하려 하심이라"(엡3:8~9).

브라더 앤드류(오픈도어 설립자)

 

많이 본 기사
추천서적

바울의 선교 방법들

(저자 로버트 L. 플러머, 존 마크 테리 CLC)

잠언생활동화 선교지이야기

(저자 밀드레드 마틴 리빙북)
벼랑 끝에 서는 용기
성경 종합 영어
선교신문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305(혜화동 31-1번지) 시티빌딩 5층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1350   |  인터넷신문등록일자 : 2010.09.16  | 
발행인 : 이종원  |  편집인 : 이지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미선
TEL 070-8676-3346  |  FAX 02-6008-4204  |  Copyright ⓒ missionews.co.kr All rights reserved.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사업제휴안내  l  회원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l  기사제보  l  편집자에게
선교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